홈 > 정치 > 정치
정치
이철우 경북지사, 4당 원내대표 만나 SK 하이닉스 유치 건의
평생 무신론자 전 호주 총독, 85세에 세례 받아
홀트, 자선달리기 대회 ‘RUN TO GIVE’ 참여

자유를 위해 죽을 수 있다는 것은 나약한 굴종의 그늘 속에 사는 것보다 고귀한 것이다. 진리의 칼을 쥐고 죽음을 껴안을 수 있는 사람은 끝없는 진리와 더불어 영원하게 된다. 삶은 죽음보다 약하고, 죽음 또한 진리보다 약한 까닭에. - 칼릴 지브란

자유, 삶, 죽음, 진리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