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경제 > 경제
경제

수출산업의 탑‘첨단IT’를 만나다

편집국장 0 221

수출산업의 탑‘첨단IT’를 만나다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3월 11일자로 구미 수출산업의 탑 일원에 *AR콘텐츠 개발용역을 완료하여 구미를 대표하는 산업유산에 야간경관 및 첨단 IT기술을 추가하여 새로운 문화 공간 및 관광명소로 도약할 발판을 마련하였다.


※ AR은 증강현실(Augmented Reality)의 약자로 현실의 이미지나 배경에 3차원 가상 이미지를 겹쳐서 하나의 영상으로 보여주는 기술


우리나라 첨단IT도시 구미를 대표할만한 콘텐츠 개발을 위해 시작된  이번 용역은 3가지 기본 콘텐츠와 게임형 AR, 관광정보, 어플가이드북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지속적인 업그레이들 통해 첨단IT도시 구미를 널리 알리는 수단으로 활용할 계획이며, 구미교육지원청과 연계하여 초ㆍ중등학생들에게 증강현실을 체험 할 수 있는 공간으로 활용하는 방안에 대한 협의를 진행하였다.


AR콘텐츠를 즐기기 위해서는 구글 플레이 스토어 및 애플 앱스토어에서 ‘구미 수출산업의 탑’으로 검색하여 어플리케이션을 다운 받은 후, 수출탑 인근에서 어플리케이션을 실행 시킨 다음 핸드폰 카메라로 수출산업의 탑을 비추면 된다. 누구나 손쉽게 기본적인 콘텐츠를 감상 할 수 있으며, 동시에 사진 촬영도 가능하다.


구미시는 낙남루 경관조성사업(2016년), 문화예술회관 야간경관 조성사업(2017년)에 이어 지난 3월 2일 점등식을 가진 도레이1공장과 수출산업의 탑 야간경관 조성사업으로 야간 광관 명소를 확보하였다. 또한 이번 AR콘텐츠 개발을 통해 반세기가 넘는 구미국가1산단과 구미를 대표하는 산업관광지로, 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ㆍ즐길거리를 제공 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쇠퇴한 원도심의 자생적인 성장기반 마련을 위한 원평동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함께 국가1산단 융합형 제조특화산업단지 구축을 위한 공단동 도시재생혁신지구 국가시범지구사업, 원도심에서 구미역과 금오산으로 이어지는 관광명소 개발을 위한 선주원남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등 삶터와 일터가 조화로운 구미형 도시재생도 차질없이 추진하고 있다.


장덕수 도시환경국장은 “노후화된 산업단지재생을 위해 산업과 관광을 연계할 수 있는 방법으로 구미시의 대표적인 산업유산에 야간경관 조성 및 AR콘텐츠를 개발하여 적용하였으며, 이를 통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산업단지 재생의 모델이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