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경제 > 경제
경제

경북 중서부권 상생협력 하늘길 동맹 협약 및 포럼 개최

편집국장 0 76

경북 중서부권 상생협력 하늘길 동맹 협약 및 포럼 개최


수도권 블랙홀화 지방 위기 속 지자체간 연대 필요성 공감
대구경북통합신공항 공동경제권 조성, 지역 신성장 거점화 추진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4월 5일(월) 경운대학교에서 인근 지자체(군위, 의성,칠곡)과 지역의 상생 발전을 도모하고 통합신공항 시대를 대비하기 위한 「하늘길 동맹 협약」을 체결하고 통합신공항 관련 포럼을 개최하였다.


장세용 구미시장, 박성근 군위군수권한대행, 김주수 의성군수, 백선기 칠곡군수, 한성욱 경운대 총장, 박용훈 교통문화운동본부 대표 등이 참석한 이날 행사는 ‘경북 중서부권 하늘길, 대한민국의 미래로 향하는 길’이라는 기치 아래 △통합신공항 관련 기조연설 △시군 단체장 협약식 △항공시설 시찰 △신공항 연계 발전방안 포럼 순으로 진행되었다.

4개 시군은 수도권 집중화ㆍ과밀화 속에 쇠퇴하는 지역경제의 어려움 극복과 지방도시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상생협력 필요성을 인식하고, 인접 지자체간 행정구역을 넘어 지역발전과 동반성장을 위한 협력사업을 적극 추진하기 위해 오늘 자리를 준비하였다.


또한, 대구경북통합신공항 경제권이라는 공통 분모 아래 항공산업, 여객물류, 문화,관광, 제조업 등이 선순환하는 공항 생태계를 구축으로  관련 산업을 선점하여 지역 신성장 거점화 추진이 필요하다는 공감대를 형성하고, 이를 위해 ▲한국판 뉴딜, 통합신공항 등 정책방향에 대응한 광역경제벨트 구축 ▲지역발전 연계 사업선정 공동 노력 ▲대규모 SOC사업 공동 추진 ▲교육,문화,관광사업 교류 활성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상생협력을 약속하였다.

이어, 박용남 교통문화운동본부 대표의 ‘통합신공항을 통한 항공물류산업 활성화 방안’에 대한 발제로 시작된 포럼에서는 ▲스마트캐빈산업 활성화 방안 ▲스마트물류 드론산업 활성화 방안 등 신공항 시대 지역 연계 발전 및 항공물류산업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였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인구와 산업의 수도권 집중화로 지방에서도 변화와 발전을 위한 자생력이 절실히 요구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러한 가운데 인접 지자체간의 광역경제권을 향한 연대와 협력은 각 시군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연계 산업에 대한 시너지를 높일 것으로 보인다” 면서 “이번 협약이 공항경제벨트 조성의 기반이 되고, 광역 프로젝트를 통한 자원의 공동 이용 및 상호 보완적인 산업 육성의 첫걸음이 되길 바란다”며 하늘길 동맹에 대한 기대를 전하였다.

앞으로 하늘길 동맹은 광역생활권 전략 수립을 위한 공동연구를 진행하는 한편, 지속적인 교류 협력을 통해 공항경제권 중심도시로 힘찬 도약을 준비할 계획이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